1950년 한국전쟁 초기 이승만 정권에 의해 학살된 국민보도연맹원 유족들이 매년 위령제를 열고 희생자들을 추모하고 있습니다. 이 위령제는 학살이 전국에서 진행된 만큼 전국의 유족회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창원지역에서는 5일 한국전쟁전후민간인학살 창원유족회가 마산합포구 오동동 천주교 마산교구 강당에서 열렸는데요, 이 자리는 당시 마산 앞바다로 수장시키기 전에 국민보도연맹원들을 불법 구금했던 옛 마산형무소 자리이기도 합니다. 

당시 마산지역에서 희생된 국민보도연맹원은 2300여명으로 추정됩니다만 노무현 정부 당시 설립된 진실화해위원회에서는 최소 717명 정도만 학살된 것으로 확인했습니다. 그 중에서도 신원을 확인한 사람은 358명에 불과한 실정입니다. 

벌써 64년이 흘렀지만 당시 전쟁과 상관없이 피학살된 이들의 진상규명은 아직도 완전히 규명되지 못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구자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7.08 1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BlogIcon 윤여심 2014.11.26 0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by님 항상 열심히 하시는 모습감동 입니다..yeosim6556 제 블로그 에보게 돼서 기쁘고옛날 열심히 활동하던 김제은도님(대전선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