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노동절 120주년을 맞아 민주노총 경남지역본부는 1일 창원 용지공원에서 경남도민대회를 열었다.

민주노총은 ‘120년간의 외침, 일할 권리, 단결할 권리를 보장하라’ 라는 주요 슬로건과 함께 △노동탄압 중단, 노동기본권 보장 △노동자․농민․서민 기본생활 보장 △노동시장 유연화 반대, 좋은 일자리 보장, 밥과 강, 민주주의를 위한 MB 심판 등 주요 4대 의제와 20대안을 요구했다.


이날 ‘120주년 세계노동절 기념 노동기본권 보장, 노동자·농민·서민 기본생활보장, 민주주의 쟁취, 낙동강 살리기, MB정권 심판 경남도민대회’는 민주노동당·진보신당. 경남진보연합과 지역 시민사회단체 회원과 외국인노동자들이 함께 했다.


Posted by 구자환

댓글을 달아 주세요